보리 출판사 블로그

5월 20일, 문재인 대통령의 SNS 계정에 새 글이 올라왔습니다.
바로 '세밀화로 그린 보리 큰도감' 시리즈를 추천하는 글이었는데요

 

 

 


 


 

 

초고해상도 사진이 넘쳐나는 시대에 웬 ’세밀화‘인가 했는데, 보니까 이유를 알겠습니다.
렌즈가 아닌 사람의 시각으로 보면서 모습과 색채를 매우 정밀하게 그렸기 때문에 사진보다 실물감과 정확도가 더욱 높다는 것이 놀랍습니다.
윤구병 선생님이 말씀하신대로 다른 생명체들과 하나가 되는 ’공감‘의 느낌은 우리의 삶의 질을 북돋아 줍니다.
워낙 방대한 역작이라, ’잘 팔릴까?‘라는 걱정이 오히려 들어서 추천의 글을 올려봅니다.
 
라는 문재인 대통령의 말씀처럼, '세밀화로 그린 큰도감'은 오랜 시간 여러 사람이 공들여 작업했습니다.
 
-세밀화 사업 25년, 장장 9,125일, 219,000시간, 13,140,000분의 여정
-참여한 화가, 작가, 감수자, 편집자 200여 명
-수록 동식물 1,700여 종, 세밀화 3천여 점
-권당 평균 작업 기간 5〜7년

 

 

 

보리출판사가 우리 동식물 세밀화를 개발하고 도감 편찬을 시작한 까닭은, 아이들에게는 꼭 필요한 교육의 기초 정보이고, 아이들뿐만 아니라 사람과 자연이 함께 살 수 있도록 자연을 사랑하고 자연으로 나아가는 길에 징검다리를 놓자는 뜻에서였습니다. 그동안 보리는 25년 동안 다양한 세밀화 도감을 펴냈습니다. 

 
1994〜2008 세밀화로 그린 보리 아기그림책 시리즈(10세트, 모두 30권)
1997〜2017 세밀화로 그린 보리 어린이 도감 시리즈(양장, 현재 16권)
2003 도토리 주머니 도감(절판, 모두 3권)
2006 보리 어린이 첫 도감 시리즈(모두 3권)
2011〜2012 세밀화로 그린 우리 바닷물고기 시리즈(모두 5권)
2016〜2017 세밀화로 그린 보리 산들바다 도감 시리즈(현재 12권)
2001〜2019 세밀화로 그린 보리 큰도감 시리즈(양장, 10권 완성)
 
 
이렇게 오랜 시간 끈질지게 개개인이나 한 출판사가 세밀화 도감을 낸 경우는 온 세계를 통틀어 찾아보기 힘듭니다. 한두 권이 아니라 보리 세밀화 도감처럼 종합하여 또는 분야별로 연속적으로 내는 경우도 없습니다. 보리출판사는 세계 어디에 내놓아도 자랑스러운 일이라 믿고 뚝심 있게 외길을 걸어왔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직접 추천!
25년의 성과를 모아 10권으로 완성한 '세밀화로 그린 보리 큰도감'을 만나보세요

 


 


보리

보리 2019-05-20

다른 출판사와 경쟁하지 말고 출판의 빈 고리를 메우자. 수익이 나면 다시 책과 교육에 되돌리자. 보리출판사의 출판 정신입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가정의 달과 어린이날을 맞아 5월 한 달 동안

<개똥이네 놀이터> 정기 구독(재구독 포함)을 신청하는 분들께

평소보다 두 배인 6만 원 상당 보리 책을 드립니다.


 

 

 

정기 구독  신청 바로 가기

 

 


편집 살림꾼 조선생

편집 살림꾼 조선생 2019-04-26

쑥색, 초코렛색 음식은 다 맛있어 보인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5월은 어린이 달! 신나는 개똥이들의 날!
보리출판사에서 작가도 만나고, 다양한 책놀이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신나게 뛰어놀아 봐요.
'꽁! 보리 책잔치'에 놀러 오세요~ 


▶때: 2019년 5월 4일(토)~5월 5일(일)
▶곳: 파주출판도시 보리출판사 사옥 안팎

 

 

 

★'꽁! 보리 책잔치' 사전 신청 프로그램★

 

['검봉맨' 홍수진 작가와 함께하는 재밌는 그림 놀이 -검봉맨 손가방 만들기]
<개똥이네 놀이터>에 연재중인 '검봉맨', 《수수께끼야 나오너라 1, 2》를 그리고 쓴 홍수진 작가와 함께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와 손가방 만들기를 해 봐요!  
때: 5/4(토) 11:00~12:30 / 곳: 지하 책놀이터 / 강사: 홍수진 / 대상: 어린이 / 참가비: 1만 원 / 인원 20명
 
[아이와 어른이 함께하는 놀이-잘 노는 아이가 잘 자란다!]
잘 노는 아이가 잘 자랍니다! 그런데 어떻게 놀아야 할까요? '놀이하는 사람들'과 함께 《놀이도감》에 나온 놀이들을 해 보며 아이도 어른도 신나게 놀아 봐요!
때: 5/4(토) 14:00~15:30 / 곳: 지하 책놀이터 / 강사: 놀이하는 사람들 / 대상: 누구나 / 참가비: 1만 원 / 인원 30명 


[붉나무 아저씨하고 놀아요]
멀리 가지 않아도 거창한 도구가 없어도 우리 주위에는 놀 거리들이 많아요. 《붉나무네 자연 놀이터》 저자 붉나무 아저씨와 함께 자연에서 얻은 재료로 재미있는 놀이를 즐겨 봐요!
때: 5/5(일) 10:30~12:00 / 곳: 보리 둘레 / 강사: 강우근 / 대상: 어린이 / 참가비: 1만 원 / 인원 20명

 

[부모와 함께 오감으로 느끼는 한의학 -약재로 손수건 물들이기]
약초는 몸이 아플 때 약으로도 쓰고, 천연 염색제로도 쓸 수 있어요!《약초도감》에 나온 약재들를 직접 만져 보고,향도 맡아 보고 손수건을 물들이며 오감으로 한의학을 느껴요! 
때: 5/5(일) 13:30~15:00 / 곳: 지하 책놀이터 / 강사: 권해진 한의사 / 대상: 누구나 / 참가비: 1만5천 원 / 인원 20명 


▶프로그램 신청하러 가기 https://forms.gle/9HpHhkjCkZ8pwk7F8

 

 

 

★'꽁! 보리 책잔치' 상설 프로그램★

 


보리

보리 2019-04-24

다른 출판사와 경쟁하지 말고 출판의 빈 고리를 메우자. 수익이 나면 다시 책과 교육에 되돌리자. 보리출판사의 출판 정신입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올해는 소파 방정환 선생이 태어난 지 120주년이 되는 해입니다.
5월 어린이날을 맞아 5월 한 달 동안 전국 일곱 군데 도서관에서 1923년 방정환이 창간한 어린이잡지
<어린이>의 복각본을 포함한 여러 자료들과 보리출판사가 2005년 12월 창간하여 다달이 펴내고 있는
어린이잡지 <개똥이네 놀이터> 전 권(총 162권)을 함께 전시합니다.
100년을 아우르는 시간동안 어린이 곁을 굳건히 지켜 온 어린이잡지를 함께 살펴보며
어린이들에겐 시대를 넘나드는 즐거움을 일깨워주고, 어른들에겐 어린이가 지닌 참뜻을 발견해 내는 시간이 되길 바랍니다.   

 

영원한 어린이의 벗 방정환
방정환은 1899년 11월에 서울 종로에서 태어났습니다. 천대받고 학대받던 아이들의 인권을 보호하기 위해
‘어린이’라는 존칭어를 널리 알리고 세계 최초로 ‘어린이날’을 정했습니다.‘어린이인권선언’을 발표하고
어린이운동을 이끈 어린이운동가기도 합니다.
일제강점기에 갖은 억압에도 굴하지 않고 어린이운동을 이어 가며 어린이잡지 〈어린이〉를 만들었고,
그밖에도〈개벽〉〈부인〉〈신여성〉〈별건곤〉〈학생〉〈혜성〉같은 잡지들을 함께 만들었습니다.
평생 ‘어린이의 벗’으로 불렸던 방정환은 1931년에 서른두 살 나이로 삶을 마감했습니다.
짧은 생이었지만 ‘작은 물결(소파)’이라는 뜻을 가진 호처럼, 오랫동안 어린이운동에 잠들지 않는 물결을 일으킨 분입니다.   

 

방정환이 창간한 <어린이>
우리 나라 최초의 어린이잡지 <어린이>는 지금으로부터 97년 전인 1923년 3월 20일 창간했습니다.
<어린이>는 당시 3만 명이 넘는 아이들이 구독했던 어린이잡지였습니다. 우리 나라 전체 인구가 2천만 명이
채 못 되고, 나라 전체가 가난해서 잡지 한 권 사기 쉽지 않은 시절이었던 걸 생각하면 정말 큰 사랑을 받았습니다.
일제강점기에는 일본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기사가 고쳐지거나 잡지를 내지 못한 달도 많았습니다.
1935년 122호까지 나왔고, 해방 뒤 속간 15호가 더 나와서 총 137호가 나왔습니다.
                                  
어린이잡지 <어린이>의 계보를 잇는 <개똥이네 놀이터>
<개똥이네 놀이터>는 보리출판사가 지난 2005년 12월 창간해 14년째 다달이 펴내고 있는 어린이잡지입니다.
〈개똥이네 놀이터〉는 어린이에게 가장 좋은 것을 주겠다는 보리출판사의 철학을 고스란히 담아
우리 아이들을 ‘자연’과 ‘놀이’와 ‘이야기’의 세계로 이끄는 어린이잡지입니다.
다달이 한 번씩 펴내 아이들이 일 년 열두 달 철마다 달라지는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배울 수 있습니다.
아이들이 자연 속에서 마음껏 뛰놀면서 자연과 일과 놀이가 하나되는 즐거움을 누리고 건강하게 살기 바라는
마음을 담아 펴내고 있습니다. 2019년 5월 기준으로 총 162호가 나왔습니다.
  

 

 

 [행사 안내]
 소파 방정환 탄생 120주년 기념 어린이잡지 <어린이><개똥이네 놀이터> 특별 전시회 
 전시 내용
 1) <어린이> 복각본
 2) <어린이> 표지 및 내용 일부, 방정환 선생님 연보, 방정환 선생님 도서 
 3) <개똥이네 놀이터> 1호(2005.12)~162호(2019.5) 
 주최
 ㈜도서출판 보리, 한국방정환재단 
 때
 2019년 5월 한 달 
 곳
 제천기적의도서관(충북 제천) 청주기적의도서관(충북 청주) 김해기적의도서관(경남 김해) 
 서귀포기적의도서관(제주도) 광주이야기꽃도서관(광주광역시) 금산기적의도서관(충남 금산) 
 부산강서기적의도서관(부산광역시) 
  

 

 

편집 살림꾼 누리짱

편집 살림꾼 누리짱 2019-04-24

다달이 어린이 잡지 <개똥이네 놀이터>와 부모와 어른을 위한 잡지 <개똥이네 집>을 만듭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보리출판사는 1988년 어린이 그림책 전문 기획 집단 '보리 기획'으로 출발해서 1991년에 ()도서출판 보리로 출판 등록을 한 뒤 지금까지 우리 교육의 전망을 보여 주고, 어린이들의 삶을 가꾸어 주는 책들을 꾸준히 펴냈습니다. 지금은 아기들을 위한 그림책부터 어린이 책, 청소년 책, 교육에 관련된 책, 세상 보는 눈을 길러 주고 새로운 삶의 가치를 싹 틔워 주는 책을 펴내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사람들에게 꼭 필요한 밥과 같은 책을 펴낼 것입니다.

 

1. 이런 사람을 찾습니다.

보리에서 함께 일하고 밥을 나누어 먹을 사람은, 자라면서 몸으로 일하는 자세가 자연스럽게 밴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보리출판사의 철학과 역사를 배워 가며 일하길 원하는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또 보리에서 펴낸 책과 잡지<개똥이네 놀이터>에 담긴 보리의 출판 정신과 출판 방향에 동의를 하시는 분이어야 합니다.

 

2. 새 식구가 필요한 자리 - 영업실 (1)

보리출판사에서 만든 단행본과 어린이잡지 <개똥이네 놀이터>를 영업하는 일입니다. 자연을 살리고, 아이들을 살리고, 교육을 살리겠다는, 보리의 출판 정신을 공유하고 그에 맞는 다양한 영업 방식을 만들고, 실천할 수 있는 분을 기다립니다.

 

3. 응시 자격

성별, 나이, 학력은 따지지 않습니다, 다만 열린 마음으로 일을 배우고 함께 일하기를 좋아하는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4. 근무 조건

- 보리출판사는 파주출판단지 안에 있습니다. 지하철 합정역에서 셔틀버스나 2200번 버스로 30분 정도 걸립니다.

- 5일 근무를 기본으로 하며 급여는 회사 규정대로 드립니다.

 

5. 보내실 서류

- 이력서

- 자기소개서(살아온 이야기)

- 보리 책을 읽고 쓴 감상문

보리 단행본 개똥이네 놀이터(두 가지 다 써서 보내 주세요)

*자기소개서는 지금까지 살아온 이야기를 꾸밈없이 써서 보내 주세요. 글 양이나 형식은 따지지 않으니 쓰고 싶은 만큼 쓰시면 됩니다. 영업부서에 지원하는 만큼 일에 대한 포부와 다짐도 함께 담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보리 책에 대한 감상문은 보리에서 펴낸 단행본과 잡지 <개똥이네 놀이터>를 꼼꼼히 읽고, 자유롭게 느낌을 써서 보내 주시면 됩니다.

 

6. 서류 보내실 곳

- 마감 : 2019년 417(수요일)

- 서류 보낼 곳 : hanrri@boribook.com

(서류는 전자우편으로만 받습니다. 문의도 전자우편으로만 해주시기 바랍니다. 전화문의는 받지 않습니다.)

*보리 책에 대한 감상문을 첨부하지 않으면 서류 전형에서 탈락됩니다.

 

7. 새 식구를 맞는 차례

- 면접을 보실 분께만 419일까지 연락드리겠습니다. 접수된 서류는 돌려드리지 않습니다.

 

마감 일자 : 2019년 417일 수요일

모집 구분 정규직

모집 분야 : 영업마케팅(신입/경력 무관)

채용 방법 : 1 서류 전형, 2 면접

모집 인원 : 1

제출 서류 : 이력서자기소개서(살아온 이야기), 보리 책을 읽고 쓴 감상문

제출 방법 : 전자우편

보리

보리 2019-04-03

다른 출판사와 경쟁하지 말고 출판의 빈 고리를 메우자. 수익이 나면 다시 책과 교육에 되돌리자. 보리출판사의 출판 정신입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RSS
Banner_facebook

    최근 글쓴이

    보리 편집 살림꾼 조선생 편집 살림꾼 누리짱 영업  용쓰 편집 살림꾼 갱 편집 살림꾼 지리소

보리 트위터